20191015(화요일) 사이트맵 구국기도를 즐겨찾기로 시작페이지로    
 
뉴스검색
최종편집 : 2019-10-14 오후 1:15:54
 
   
HOME > 명사칼럼  
[2006-06-15 오전 9:27:21ㅣ조회:3872]
사 "담대하게 살아갑시다" 
운명을 두려워하지 않는 신앙
명사칼럼 - 김동길 박사
1928년 평남 맹산 출생 연세대 부총장, 조선일보 논설 고문, 국회의원 등을 역임했으며 현재 태평양시대위원회 이사장으로 있다

저는 이름을 대면 알만한 큰 사업가를 알고 있습니다. 어느날 그 사업가 부인에게 친구로부터 전화 한통이 걸려왔습니다. 바로 부산에서 용한 점쟁이 할머니가 왔으니 어서 집으로 오라는 것입니다..

초청을 받았으니, 부인은 거절할 수 없어 친구 집을 찾았습니다. 그런데 들어서자 마자 점치는 할머니는 다음과 같이 말하는 겁니다. "아이구! 당신 금년을 넘기기 어렵겠어! 당신 남편도 금년 못 넘겨!" 부산에서 온 용한 점장이라는 할머니에게 이 말을 듣자 부인은 온몸을 부들부들 떨기 시작했습니다.

아무것도 안 보이고 제 정신이 아니었습니다. 간신히 자리에 가서 앉았는데 그 할머니, 귀가 솔깃해지는 말을 하는 것입니다.
"예방하는 방법이 있지. 북어 한 마리에 식구들 속옷을 한가지씩 싸고 거기에 동전을 그집 식구숫자대로 넣어. 그리고 한지나 신문지로 말아서 종로같이 사람 많은데 가서 버리면 돼."

만약 그 할머니가 돈을 몇 백 만원 가지고 오라고 했으면 당했구나 하는 기분일텐데, 그나마 다행이다 싶었습니다. 그래서 교회다닌다는 사업가 부인은 즉시로 집에 가서 가족들 몰래 북어를 속옷으로 싸서 동전을 넣었습니다.

그리고 그 다음 날 자가용을 이용해 종로에 갔습니다. 큰 대로변에서 북어를 밖으로 던지려고 창문을 열었습니다. 그런데 차마 던질 용기가 나지 않았습니다. 동전은 사람들이 주워가겠지만 차가 다닐 때마다 남편과 자녀들의 팬티가 이리저리 날아가고 밟힐 것을 생각하니 도저히 던질수가 없었습니다. 그래서 그냥 집으로 돌아와, 이후 수개월이 지나도록 걱정을 하며 살았습니다.

그러던 어느 날 부인은 일본에 사업차 남편과 비행기를 타야 했는데 점장이의 말이 떠올랐습니다. '아차, 이제 비행기 사고가 나겠구나' 그래서 남편과 따로 갈까 고민하다가 상황이 여의치가 않아 뒷일을 얘들에게 일러주고 떠났습니다. 그런데 그 비행기가 사고났겠습니까? 아닙니다.

저는 이상의 이야기를 해가 바뀌어 맞이한 구정에 부인에게서 들었습니다. 부인은 일년 내내 걱정하다가 그제서야 안전하다고 생각되어서인지 저에게 말한 것입니다.

이 부인은 검증된 신앙, 굳건한 믿음을 가진 것은 아니지만 인간이 이렇게 약한 존재라는 것을 일러줍니다. 100년 후면 지금 살아가는 사람들 모두가 이세상 사람이 아닙니다. 때가 되면 어차피 죽을인생, 우리는 너무 겁먹고 세상살이 하지 않았으면 합니다.

설령 믿음의 사람이 죽은들 조금 먼저 천국에 가는 것 아닙니까? 그러므로 우리는 강하고 담대한 마음을 가지고 이 세상을 용기있게 살아가야겠습니다.

요한복음 16장 33절에 예수님께서 "담대하라! 내가 세상을 이기었다"고 하셨는데 그 의미는 "승리는 나의 것" 이라는 말입니다. 승리하신 예수님께서 세상 끝날까지 함께한다고 하셨습니다. 예수그리스도가 우리와 함께 할 때에 능치 못할 일이 없는 것입니다. 그러므로 용기백배하여 믿음으로 주어진 사명 아름답게 감당하며 살아가시길 바랍니다.


김동길 박사


 
기사 더보기
  "주님의 2가지 질문"   "원칙 떠난 타협은 '절대 불가'"
  나를 ‘보수’라고 부르지 말라   왜 이렇게 야단법석입니까?
  간첩같은 정치인들   무슨 약속을 해도
  북이 왜저리 사납게구는가   "혼란을 막지 못하면..."
  "정치인의 네 가지 질병"   이것이 대한민국인가요?
  우리사회의 기생충들   "은근히 화나는 까닭"
  학력을 위조하다니   성큼 다가온 가을
 누룩을 버려라  아프리카돼지열병(ASF)

이시각 주요뉴스
국방비는 삭감하고, 노무현 기념사업은 지원?
부정청탁금지법은 외면한 국회 해산하라!
한반도를 둘러싼 동북아 정세가 지금 전쟁의 소용돌이에 빠져들고 있다고 봐도 무방할 정도로 한치 앞도 내다보기 어려울 정도로 소용돌이 치고 있다. 혹자들은 현 한반도 정세를 조선이 망한 구한말의 한반도 주변 상황과 일치하고 있다고들 하고 있다. 이렇게 동북아 삼국이 영토...
朴대통령 6일 신년기자회견
국정원 의혹부터 철도파업까지 새 정부 시작부터 굵직한 현안을 돌파한 박 대통령에게....
김동길박사 김정은 따른다는 자들
김일성, 김정일이 잔인한 사람들이었다는 것은 많이 알려진 사실입니다. 그러나 지난....
유통업계 "[모바일]이 살 길"
박근혜 이명박 초박빙
민주당 수배자 감싸고 도나?
취업난 속 아르바이트 포탈 관심급증
올 상반기 적발률 가장 높아
남한의 5만간첩, 베트남의 5만간첩
 
 
 
:::: 구국기도 ::::
구국기도 - 김성광의 신앙칼럼

손을 들면 이긴다
  [발행: 19/09/16ㅣ조회: 43]
누구의 소리를 들을
  [발행: 19/09/10ㅣ조회: 70]
하나님께 돌이켜라(절
  [발행: 19/08/26ㅣ조회: 166]
구국기도 - 명사칼럼
김동길 박사
김정은 따른다는 자들...
[발행: 2014/01/03ㅣ조회:13352]
주간 - BEST
월간 - BEST
  "애매히 고난을 받아도 하나님을 생각함으로 슬픔을 참으면 이는 아름다우나" -베드로전서 2장 19절
회사소개 | 후원안내 | 광고안내 | 독자서비스 | 개인정보취급방침 | 개인정보보호정책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Contact Us
주소 : 서울특별시 강남구 영동대로 721 (청담동 68-19 리버뷰 2층) | TEL : 02) 554-6597 | FAX : 02) 3453-1708 | 등록번호 : 서울아00345

Copyright ⓒ 2006 구국기도의 모든 뉴스 및 컨텐츠를 무단 사용할 경우 저작권법과 관련하여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