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924(월요일) 편집장에게 사이트맵 구국기도를 즐겨찾기로 시작페이지로    
 
뉴스검색
로그인회원가입
최종편집 : 2018-09-14 오전 8:54:36
 
   
정치경제
HOME > 정치 >국방/외교/북한  
[2015-05-18 오후 3:40:53ㅣ조회:4864]
DMZ 넘는 페미니스트 
美인권재단 대표 등 강력 비판
오는 5월 24일, 세계적인 페미니스트들이 평양을 찾아 北관변단체들과 세미나를 벌이고, DMZ를 걸어서 넘은 뒤 판문점을 통해 한국으로 들어올 예정이다. ‘Women Cross DMZ’라는 이 행사는 친북 성향의 페미니스트들이 기획한 것으로 알려져 있다.

이 ‘Women Cross DMZ’에 참가하는 유명 페미니스트들을 가리켜 “김정은의 몸종들이거나 바보들”이라는 강한 비판이 미국 내에서 제기됐다.


'US 코리안 뉴스'는 지난 8일(현지시간), “美인권재단(HRF) 대표 토르 할보르센과 공공관련 국장 알렉스 글래드스틴은 美외교협회가 발행하는 국제관계 전문지 ‘포린 폴리시(Foreign Policy)’ 최근호(2015년 4월 30일자) 기고문에서 ‘Women Cross DMZ’ 행사를 비판했다고 전했다.


'US 코리안 뉴스'에 따르면, 이들은 기고문에서 ‘Women Cross DMZ’에 참가하는 노벨 평화상 수상자들에게 ‘국제 사회가 인정한 명예를 위해서라도 행사에 불참할 것을 촉구했다”며 이들의 주장을 전했다.


이들이 말한 노벨평화상 수상자는 ‘메어리드 맥과이어’와 ‘리마 보위’다.


美HRF의 토르 할보르센 대표와 알렉스 글래드스틴 국장은 ‘포린 폴리시’ 기고문에서 “이번 행사가 친북적 배경과 목적을 가진 일부 기획자들에 의해 추진되고 있다”면서 “이런 행사에 ‘순수한 의도’로 참가했다는 페미니스트들은 부정적으로 보면 김정은의 몸종들(handmaidens)로, 긍정적으로 봐도 바보들(fools)로 비춰질 것”이라고 지적했다.


토르 할보르센 대표와 알렉스 글래드스틴 국장은 “이번 ‘Women Cross DMZ’ 행사에 노벨 평화상 수상자, 미국의 글로리아 스타이넘과 같은 저명한 페미니스트들이 참가하면서 뉴욕타임스, 가디언 등의 주목을 받고 있지만, 북한 당국의 행사지원 승인을 받아낸 한국계 미국인 ‘크리스틴 안(안은희, 42세)’에 주목해야 한다”고 지적했다.


토르 할보르센 대표와 알렉스 글래드스틴 국장은 또한 “크리스틴 안은 ‘Women Cross DMZ’ 행사를 통해 이산가족 상봉, 북한인권 개선을 돕고, 나아가 7,000만 한국인들의 전쟁 상태를 종식시키기 위해서라고 주장하지만, 북한과 같은 전체주의 국가가 왜 인권운동에 문을 열어주고 적극 지원하는지 봐야 한다”고 지적했다.


이어 토르 할보르센 대표와 알렉스 글래드스틴 국장은 “안은희 씨의 시각과 ‘Women Cross DMZ’ 행사 추진배경을 분석한 결과 놀라운 배신(bad faith)을 찾아냈다”면서 안 씨의 학력, 경력, 지금까지의 활동을 상세히 소개하기도 했다.


이들에 따르면 안은희 씨가 공동창립자인 캘리포니아 소재 ‘한국정책연구소(KPI, Korea Policy Institute)’나 지금은 해산한 ‘코리아연대위원회(Korea Solidarity Committee) 등의 단체들이 대부분 북한 김씨 일가의 세습독재를 지지하고, 비판을 거부하는 입장을 갖고 있었다고 폭로했다.


토르 할보르센 대표와 알렉스 글래드스틴 국장은 안은희 씨가 여러 언론과 가진 인터뷰, 기고문 등을 인용해 “안은희 씨는 북한 인권조사위원회가 ‘나치’에 빗댈 정도로 인권유린을 자행하고 있는 북한 당국을 지난 15년 동안 미화해왔다”고 지적했다.


토르 할보르센 대표와 알렉스 글래드스틴 국장은 “안은희 씨는 지난 15년 동안 북한에서 생긴 모든 문제의 책임이 다른 나라들에 있다고 전가해 왔다”면서 “만약 북한 지도자 김정은이 서방국가에서 활약할 이상적인 선전선동요원을 상상한다 해도 안은희 씨에는 미치지 못했을 것”이라고 꼬집었다.


토르 할보르센 대표와 알렉스 글래드스틴 국장은 “하지만 북한 정권의 범죄를 감춰온 안은희 씨의 지금까지의 활동 가운데 최고의 업적은 ‘Women Cross DMZ’ 행사에 노벨 평화상 수상자들이 참석하도록 설득한 것”이라며 이번 행사의 ‘위험성’을 강조했다.


토르 할보르센 대표와 알렉스 글래드스틴 국장은 ‘Women Cross DMZ’에 참가하는 여성 29명이 ‘좋은 의도’로 이 행사에 참가했을 수도 있지만, 결국에는 ‘비겁한 북한 정권’을 상습적으로 비호하는 사람들과 관계를 가짐으로써 ‘좋은 의도’가 훼손될 수밖에 없을 것이라고 비판했다.


토르 할보르센 대표와 알렉스 글래드스틴 국장이 ‘Women Cross DMZ’ 행사에 참가하지 말라고 촉구한 노벨평화상 수상자들은 북아일랜드 사태의 평화적 해결을 촉구했던, 1976년 노벨평화상 수상자 메어리드 맥과이어, 라이베리아 내전 종식 촉구 활동과 인권운동으로 2011년 노벨평화상을 받은 리마 보위를 말한다.


이 같은 소식을 전한 ‘US 코리안 뉴스’는 “한편 한국 정부는 ‘Women Cross DMZ’ 행사가 실제로는 북한 체제를 홍보, 강화할 의도로 기획되었음에도 북한 측으로부터 행사에 대한 협조를 공식 요청받은 뒤 검토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고 전했다.


‘US 코리안 뉴스’와 美HRF의 토르 할보르센 대표, 알렉스 글래드스틴 국장의 지적처럼 ‘Women Cross DMZ’는 ‘한국정책연구원’이라는 종북 성향 단체를 만든 안은희 씨와 AOK라는 단체 대표로 활동하며 ‘종북 콘서트’의 주인공인 신은미 씨를 후원했던 정연진 씨 등 종북 성향을 가진 한국계 미국인들 다수가 깊숙이 개입한 행사다.

하지만 국내에서는 ‘Women Cross DMZ’ 행사에 ‘노벨평화상 수상자들’과 ‘세계적인 페미니스트들’이 참가한다는 점만 부각돼, 마치 ‘평화적인 남북교류행사’인양 보도되고 있다.



 
기사 더보기
 믿음과 구원  자유

  관련기사 및 섹션별 주요 뉴스
국정운영, 각자위치에서 최선 다해야
미국과 중국이 충돌하면
이승만 대통령의 불교정화 결심의 단초
종북척결로 안보 강화 시켜라!
통합진보당 신속한 해산 결정 재차 촉구
향군은 그 어느 때보다 격랑이 예고되는 2014년 대한민국의 안보상황을 슬기롭게 극복하기 위해
 
 
 
:::: 구국기도 ::::
구국기도 - 김성광의 신앙칼럼

욕심과 열심
  [발행: 14/01/19ㅣ조회: 35]
욕심의 속성
  [발행: 14/01/19ㅣ조회: 15]
욕심 없는 2014년
  [발행: 14/01/19ㅣ조회: 23]
구국기도 - 명사칼럼
김동길 박사
김정은 따른다는 자들...
[발행: 2014/01/03ㅣ조회:83]
주간 - BEST
朴 대통령, 日 안보리 진출 반...
  [발행: 2014/01/16 15:25ㅣ조회:12]
KBS 억대 연봉자가 전체 57...
  [발행: 2014/01/16 13:25ㅣ조회:12]
이혜훈 “안철수, 상왕정치 구태...
  [발행: 2014/01/16 15:28ㅣ조회:11]
국정 교과서 복귀는 더 위험하다...
  [발행: 2014/01/16 15:15ㅣ조회:9]
비행기 떨어져 죽으라고?
  [발행: 2014/01/23 10:08ㅣ조회:0]
노무현에 유시민까지 [시계] 뿌...
  [발행: 2014/01/23 09:44ㅣ조회:0]
빨갱이는 멸종됐다! [종친떼]만...
  [발행: 2014/01/23 09:40ㅣ조회:0]
월간 - BEST
안철수당-민주당 대결! 서로 몰...
  [발행: 2013/12/27 09:59ㅣ조회:239]
김동길 "하나면 된다"
  [발행: 2013/12/24 15:03ㅣ조회:185]
박근혜 대통령,적당히 타협하지 ...
  [발행: 2013/12/24 15:07ㅣ조회:180]
민주당 수배자 감싸고 도나?
  [발행: 2013/12/27 17:02ㅣ조회:144]
국방비는 삭감하고, 노무현 기념...
  [발행: 2014/01/03 17:00ㅣ조회:141]
민주, 호남 텃밭서 안철수 견제...
  [발행: 2013/12/27 09:52ㅣ조회:132]
장성택 측근 20일 만에 100...
  [발행: 2014/01/03 20:48ㅣ조회:129]
가수 소향 간증
[발행: 2013/12/31 13:03ㅣ조회:681]
朴대통령 6일 신년기자회견
[발행: 2014/01/03 14:54ㅣ조회:54]
장성택 측근 20일 만에 1000명 처형
[발행: 2014/01/03 20:48ㅣ조회:84]
北 급변사태시 한국 1000조원 필요
[발행: 2014/01/03 20:58ㅣ조회:51]
‘궤변의 달인’ 이철 전 사장, 부추기는 경향신문
[발행: 2013/12/27 14:39ㅣ조회:92]
안철수당-민주당 대결! 서로 몰락?
[발행: 2013/12/27 09:59ㅣ조회:213]
리설주 왼쪽 가슴서 사라진 '김일성배지'
[발행: 2014/01/03 17:33ㅣ조회:81]
민주, 호남 텃밭서 안철수 견제···안쓰러워
[발행: 2013/12/27 09:52ㅣ조회:109]
개그맨 신보라의 간증
[발행: 2013/12/30 17:14ㅣ조회:188]
박 대통령“국정운영 주체들, 각자위치에서 최선 다해
[발행: 2014/01/03 17:12ㅣ조회:46]
  "그러나 내 뜻대로 마옵시고 아버지의 뜻대로 하옵소서" -마태복음 26장 39절
회사소개 | 후원안내 | 광고안내 | 독자서비스 | 개인정보취급방침 | 개인정보보호정책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Contact Us
주소 : 서울특별시 강남구 영동대로 721 (청담동 68-19 리버뷰 2층) | TEL : 02) 554-6597 | FAX : 02) 3453-1708 | 등록번호 : 서울아00345

Copyright ⓒ 2006 구국기도의 모든 뉴스 및 컨텐츠를 무단 사용할 경우 저작권법과 관련하여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